경남도, 나노기술 융합 센서 및 기능성 필름 소재 세미나 개최

김미자 기자 2021-11-24 (수) 07:33 8일전 94  

- 23일(화) 그랜드 머큐어 앰배서더 창원, 산학연 전문가 초청 

- 나노기술 융합 센서 및 기능성 필름 소재 관련 기술 정보 교류 

- 신제품 직접 체험 가능한 전시회 등 다양한 행사 진행 

 

 c90df984f7f144b29f42373565ddd0cb_1637706759_8468.jpg 

 

경상남도는 날로 그 중요성이 증가하고 있는 ‘나노기술 융합 산업’의 저변을 확대하기 위해 ‘2021년 나노기술 융합 센서 및 기능성 필름 소재 세미나’를 23일 그랜드 머큐어 앰배서더 창원에서 개최했다.

 

경남도‧김해시․밀양시 관계자와 경남테크노파크 및 산학연 전문가 등이 참석한 이 날 세미나는 박종원 경남도 경제부지사의 영상축사를 시작으로, 빠르게 변화하는 나노 소재·센서 관련 최신기술과 신제품 동향 등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는 발표 및 전시행사 등으로 꾸며졌다.

 

메인 행사인 세미나는 센서, 기능성 필름 소재가 뿌리기술에 포함되는 등 정부의 뿌리산업 전면 개편에 적극 대응하는 차원에서 스마트 센서 및 기능성 소재의 2개 세션으로 구성하여, 나노 융합 관련 전문가들이 연구개발 성과 및 사업화 사례 등을 소개했다.

 

스마트 센서 분야 세션은 센서를 직접 연구·개발하는 기업 및 국책 연구기관의 사례를 중심으로 ▲㈜세종공업 서호철 상무의 수소전기차용 센서 연구개발 및 사업화 사례 ▲한국전자통신연구원 양우석 책임연구원의 스마트센서 기술개발 및 사업화 사례 발표로 진행되었다.

 

기능성 소재 분야 세션의 경우 나노 관련 대표기업들의 기술개발 및 제품화 사례를 중심으로 ▲㈜창성시트 백승준 대표의 리지플렉스 리소그래피 기술의 응용 ▲㈜cen나노 김영수 대표의 5g 모바일 안테나 및 중계기용 패키징 필름 상용화 기술 ▲㈜에프피 남수용 대표의 스트레처블 필름 및 전극 제조기술 등의 사례가 소개되었다.

 

특히 전시행사에서는 ㈜세종공업(수소 누설 감지 모니터링 시스템, 카메라 모듈 기반 지게차 안전시스템), ㈜이엠티(자동차용 스마트센서), 넥스프레스(기능성 전극을 활용한 led 미온패치), 그린산업㈜(나노구조색을 적용한 홀로그램 데코필름) 등 지역기업들을 포함하여, 한국재료연구원(고속 호흡기 감염 바이러스 검출 센서 및 소형 검출기기), 한국전자통신연구원(스마트팜 작물 성장 모니터링용 나노복합체 필름 기반 스트레처블 스트레인 센서) 등 국책 연구기관들이 나노기술을 융합하여 제품화한 스마트 센서 및 기능성 필름 관련 신제품을 직접 체험할 수 있는 부스를 운영하여 눈길을 끌었다.

 

행사에 참석한 경상남도 관계자는 “센서·소재 부문 기술 및 정부 정책 방향이 빠르게 변화하는 가운데 연관된 각 사업의 기술‧사업적 비결을 산․학․연․관이 공유하는 자리를 마련하고자 이번 행사를 계획했다”며, “경상남도는 관련 시군 및 산학연 전문가들과 협업을 통해 센서·소재 등 뿌리산업 분야 기반 구축, 기술개발 및 기업 지원사업 추진을 통해 정부의 뿌리기술 육성 정책 방향에 선제 대응을 지속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경남도는 스마트 센서 및 기능성 필름 등 뿌리산업 육성을 위해 올해부터 2023년까지 3년간 총 278억 원(국비 98억 경남도 45.6억 김해시 134.4억)을 투입하는 ‘스마트 센싱 유닛 제품화 실증기반 구축사업’과 역시 올해부터 2023년까지 총 120억 원(국비 60억 경남도 18억 밀양시 42억)을 투입하는 ‘나노기술 기반 대면적 기능성 필름 사업지원 플랫폼 구축사업’ 등을 추진 중이다.

 

 

 

 

 

<저작권자 ©특허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미자 기자 님의 전국 최신글 [더보기]


<저작권자 ©특허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