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코로나19’ 극복 온정 손길
보광건설 성금 1억 쾌척…도내 취약자 대상 지원

이중래 기자 2020-03-05 (목) 18:14 4년전 724  

 

0275bd63f7125ced2b514e81d3ea3c5b_1583399655_341.JPG

전라남도는 5코로나19’ 감염증 극복을 위해 써 달라며 보광건설(대표 박상균)로부터 1억 원의 성금을 기탁받았다.

 

이날 기탁식에는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를 비롯한 박상균 보광건설 대표, 박흥석 대한적십자사 광주전남지사 회장 등이 참석했다.

 

전라남도는 기탁받은 성금을 대한적십자사 광주전남지사를 통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은 도내 재난취약자 등에게 사용할 예정이다.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재난취약자를 위한 이번 성금 기탁이 코로나19 감염증 확산으로 염려가 많은 도민들에게 큰 힘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특허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중래 기자 님의 전국 최신글 [더보기]


<저작권자 ©특허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