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형과 다른 궁궐 현판 색상 바로잡는다

관리자 2016-05-14 (토) 06:01 6년전 366  

고증조사 결과를 토대로 경복궁 향원정 현판, 창덕궁 희우정 현판 등 14건 올해 정비 추진

문화재청(청장 나선화)13일 고증조사 결과, 궁궐 현판 중 바탕색, 게시 위치에서 명확한 오류가 확인된 14(바탕색 13, 게시 위치 1)을 올해 우선 정비하기로 하였다고 밝혔다.

57666a36a93ba8f0857ff311a7023d48_1463173256_289.jpg

이번 조치는 우리나라 궁궐 현판 원형에 대한 고증조사 필요성이 제기되어 지난해 시행한 연구용역 결과에 따른 것이다. 연구용역을 통해 고()사진 속 현판과 현재 설치된 현판을 비교 분석한 결과, 바탕색 13글자색 2형태(테두리) 5단청장식 9게시 위치 1건 등 총 24개 현판에서 30건의 오류가 확인되었다.

이에 따라, 바탕색 오류 13(경복궁 향원정 현판 등)과 게시 위치가 잘못된 1(창덕궁 희우정 현판)은 올해 우선 정비하기로 하였다.

그리고 원형 색상에 대한 고증이 명확하지 않은 글자색 2(창덕궁 선정전 현판 등)과 오류사항을 분명히 확인할 수 있으나 세부적으로 원래의 형태단청장식을 재현하기 어려운 형태 5(창덕궁 소요정 현판 등), 단청장식 9(경복궁 건춘문 현판 등) 16건은 현 상태를 유지하되, 추후 현판 노후 등으로 인한 수리상황 발생 시 추가 고증조사와 문화재위원회 심의를 거쳐 정비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박한수 기자]

 

[이 게시물은 관리자님에 의해 2018-12-10 11:48:27 경찰에서 복사 됨] http://kpcsa.kr/bbs/board.php?bo_table=B04&wr_id=46
<저작권자 ©특허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특허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