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최대 식품박람회 뜨겁게 달군 K-Food

김민주 기자 2022-06-21 (화) 10:47 1개월전 588  

-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뉴욕식품박람회 참가해 3천만 달러 수출상담 

 

c4b84e9ca09efee6e14b6b9e2a40f0d0_1655776035_3278.JPG 

▲뉴욕식품박람회 한국관 현장상담

 

c4b84e9ca09efee6e14b6b9e2a40f0d0_1655776045_1855.JPG 

▲뉴욕식품박람회 한국관 전경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는 지난 12일부터 14일까지 개최된 ‘2022 뉴욕식품박람회(2022 Summer Fancy Food Show)’에 참가해 총 3천만 달러의 수출상담 성과를 거뒀다.

 

 美 최대규모 국제식품박람회인 뉴욕 팬시푸드쇼는 전 세계 2천 6백여 식품기업이 참여했으며, 차세대 식품 트렌드를 이끌어갈 2십만여 상품들이 관람객들에게 첫선을 보였다.

 

 농식품부와 공사는 건강과 기능성식품을 선호하는 미국의 최신 식품 트렌드에 따라 46개의 한국 식품기업으로 한국관을 구성하고 인삼, 홍삼 등 다양한 건강식품류와 유기농 감로차 등 차류를 비롯해, 불고기·된장 등 한국적인 맛의 소스류와 인기 스낵류 등을 선보였다.

 

 한국관에서는 뉴욕 유명 레스토랑의 김한송 오너쉐프를 초청하여 참가기업 제품으로 현지 음식을 구현해 한국 음식을 다양하게 즐길 수 있는 방법을 선보였다. 이 중에서도 한국 식재료 고유의 맛을 살린 김치 두부 파스타와 토마토 고추장 소스를 곁들인 마카로니 요리 맥앤치즈가 현지인들의 입맛을 사로잡았다.

 

 한편, 공사는 박람회에 처음 참가하는 식품기업들을 위해 미국 식품시장 정보와 관련된 교육․컨설팅을 진행하여 까다로워지고 있는 미국 수입통관제도 FSMA규정과 식품안전성, 비유전자조작 식재료(Non GMO), 유기농 및 프리-프롬, 코셔인증 등 각종 인증에 대해 설명하고 전문 관세사의 일대일 컨설팅 서비스도 제공했다.

 

 기노선 수출식품이사는 “뉴욕 팬시푸드는 미국에서 열리는 세계 최고 수준의 식품박람회로 미국은 물론 세계인들에게 K-Food의 맛은 물론 건강함까지 널리 알릴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됐다”며, “향후 미국을 비롯한 서구권 주류시장 진입과 K-Food 소비저변 확대를 위해 다양한 마케팅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특허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특허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