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영식 신임 특허심판원장

김민주 기자 2022-01-18 (화) 20:31 4개월전 298  

- 특허심사·심판 분야 근무경험 살려 내실 있는 발전 기대 - 

 

5a4d6d15d3c4c7578772c03bcf214e71_1642505459_2917.png 

▲ 신임 특허심판원장 주영식 

 

특허청(청장 김용래) 특허심판원장에 주영식(朱永植․56) 특허심판원 수석심판장이 1월 17일(월) 임명됐다.

 

신임 주영식 원장은 1992년 28회 기술고시에 합격한 후 공보처를 거쳐, 특허심판원 소송수행관, 특허법원 기술심리관, 특허심판원 심판관, 특허청 화학소재심사과장, 정밀화학심사과장, 응용소재심사과장, 특허심판원 수석심판장 등을 역임하며 특허심사·심판 관련 요직을 두루 거쳤다.

 

주 원장은 심사관과 심사과장으로 심사실무를 쌓고, 특허심판원 심판관과 수석심판장으로 재직하면서 약 4,800여건의 심판사건을 처리한 특허심판 분야의 손꼽히는 전문가이며, 특허심판 전문성을 바탕으로 특허심판원을 내실 있게 운영할 적임자로 평가받고 있다.

 

또한, 특허심판원 소송수행관 및 특허법원 기술심리관으로 다년간 특허청을 대표해 특허소송에 참여하는 등 특허심사・심판 및 소송 모두를 아우르는 해박한 지식과 경험을 겸비하였다. 직원들과 격의 없이 소통하는 업무스타일로, 직원들의 개성과 역량을 존중하고 배려하는 상사로 인정받고 있다. 

 

 

 

 

<저작권자 ©특허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특허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